23세 이하 축구대표팀이 아랍에미리트(UAE)를 상대로 10회 연속 올림픽 본선 진출을 향한 도전을 시작합니다. 황선홍 감독이 이끄는 대표팀은 내일(17일) 새벽 카타르 도하에서 2024 아시아축구연맹(AFC) U-23 아시안컵 B조 1차전을 치릅니다. 이번 대회에는 2024 파리 올림픽 본선 진출권 3.5장이 걸려있어 대표팀이 3위 안에 들어야 파리행 직행 티켓을 손에 쥡니다. 한국 축구가 사상 처음으로 올림픽 본선 10회 연속 진출의 대업을 이룰 수 있을까요? 이영표 KBS 축구 해설위원이 우리 대표팀의 전력을 냉정하게 평가했습니다. ‘도전자의 자세’를 강조한 이영표 위원의 인터뷰 영상 함께 확인해보시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