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식 : “영부인의 디올백이 국가 리더십을 흔들다.”(First lady’s Dior bag shakes country’s leadership.) 25일자 영국 BBC 기사 제목이다. BBC뿐만 아니다. “2200달러 디올 핸드백이 한국 여당을 뒤흔들다.”(A $2200 Dior Handbag Shakes South Korea’s Ruling Party.) 23일자 미국 월스트리트저널 기사 제목이다. 급기야 지난 27일 일본 산케이신문은 김 여사 의혹을 전하며 “윤 대통령이 집권 2년도 되기 전에 통찰력을 잃었다”고 보도했다.

관련기사[영상] “김 여사 명품백이 대통령 기록물? 미국과 관계 개선 위해 받았나”미국·영국·일본·아르헨티나 외신까지…‘김건희 디올백’ 세계적 이슈로[영상] 박찬대 “김건희 스캔들 글로벌 핫이슈…외신, 정확·정직 보도”최순실 집에서 나온 선물, 文대통령이 받았던 풍산개 그리고 김건희 디올백